Jang In-Hwan
 
  청의 호수에서


일본
홋카이도
비에이
청의 호수
Nikon  Z7  24-70  4.0

내가 상상하는 청의 호수는 만화의  한장면 같은 곳이다.
현장을 보면 작은 규모에 놀라기도 하지만
그 안으로 들여다 보면
환상만화의 한 장면 같은 아름다움이 있다.
온천수로 인해 푸르른 물색에
죽음으로 남기고 간
회색 나무몸체는
모호한 상상을 부추긴다.

다시 간다면이라는 아쉬움을 준 곳이다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