Jang In-Hwan
 
  난젠지에서..


비는 내리고
이 단풍은 아직 파랗네..
우산은 고장나 한손을 빼앗아 가고..
허허 거참